덕후

glasofk.egloos.com

포토로그


이글루스 광고 2개



작품이 아니면 어떤가. 내가 좋아하는 사진이면 그뿐이지. 찰칵 찰칵


후지X100T

길을 걷다 보면, 재밌는 것을 발견할 때가 많다.
그리고 꼭 찍고 싶은 것들을 만날 때가 있다.

그럴 땐 용기를 내야 한다.
카메라 또는 휴대폰을 꺼내 촬영 버튼을 누르는 용기.

모든 것은 그렇게 시작되고, 기록되는 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