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글루스 광고 2개



우주를 뿌리는 소녀 실사 영화화 결정, 쿠사나기 쯔요시 출연 일본 영화


 일본에서 새로 제작이 결정된 영화를 소개합니다.




제152회 나오키상 수상 이후의 첫 번째 사춘기 성장 이야기로 높은 평가를 받은 
니시 카나코의 [우주를 뿌리는 소녀 (마쿠코, まく子)]의 영화화가 결정됐다. 

주인공으로는 중학교 3학년인 14살 야마자키 히카루가 발탁되었고, 
히카루의 아버지 역을 쿠사나기 쯔요시가 연기한다. 



이 소설은 작은 온천 마을에 사는 초등학교 5학년 남자 사토시가 주인공. 

사토시가 신비한 매력을 가진 미소녀 전학생 코즈에와 만나, 그녀가 품고 있는 큰 비밀을 알게 되면서 
사춘기 특유의 갈등과 부모와 자식간의 불화와 재생이 싱싱하게 그려진 작품이다. 
 
사토시를 연기하는 야마자키는 2010년 촌마게푸딩 영화로 데뷔한 뒤 
그 이후에 츠나구, 한여름의 방정식 등 수많은 작품에 출연했다.


↑ 일본 원작 소설 표지



↑ 한국판 소설 표지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14

사이드 위젯 애드센스

통계 위젯 (화이트)

1101007
7770
2085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