덕후

glasofk.egloos.com

포토로그


이글루스 광고 2개



엄마가 만들어 준 짜장면 먹자 먹어


엄마가 오늘 저녁은 짜장면! 이라고 했다.
그래서 중국집 외식가나 했는데,
이게 웬걸!

엄마가 춘장을 턱!


본디 짜장면이란 사 먹는 음식이 아니었던가요?
집에서 해 먹는 게 돈이 더 드는 거 아니었던가요?
맛은 보장된 건가요?

집에서 10분만 걸어가면 짜장면 맛집이 있는데???



집에서 짜장면을 만들어 먹을 줄은...



춘장 뒤에 짜장 요리법이 있지만,
엄마는 안 봅니다.
30여년 전부터 자주 만들어 줬다고...

어무이.... 기억 못해서 죄송합니다...



재료는 대충 집에 있는 채소로.
양배추, 양파, 감자, 호박


그리고 기름



설탕



다진 돼지고기

1. 춘장을 기름에 달달달 약불에 10분 정도 볶는다.
(기름과 춘장 1:1)



2. 채소를 넣고 춘장 범벅이 되면 물은 300ml 정도 넣어준다
3. 계속 볶는다 (볶다가 고기도 넣는다)
4. 마지막 즈음에 설탕 1스푼 넣고
5. 마무리로 전분물 넣고 2~3분만 끓이면 끝
(전분과 물은 1: 1)



면 삶고,



면 위에 짜장 올리면 끝


양파는 조금 덜어 놨다가


춘장에 콕콕 찍어 먹으면 됨


오.
집에서 먹는 짜장면 맛있네에.



취향에 따라 청양고추가루 뿌려서 먹으면 또 맛이 확 달라짐.
담에는 내가 짜장면을 만들어 봐야지!




↑ 만드는 영상